영국축구, EPL 등 1~4부 프로리그 제외하고 모두 종료+성적도 무효

입력 : ㅣ 수정 : 2020-03-27 09: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FA 엠블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FA 엠블렘

잉글랜드축구협회(FA)가 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최상위 리그인 프리미어리그(EPL) 등 1~4부 프로리그를 제외한 모든 리그를 조기 종료했다. 또 시즌 성적도 무효로 했다.

FA는 27일 홈페이지를 통해 “프로리그를 제외한 모든 축구 리그를 즉시 중단하고 이번 시즌 성적도 무효로 한다”면서 “여자 슈퍼리그와 챔피언십도 중단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EPL(1부), 챔피언십(2부), 리그1(3부), 리그2(4부·이상 EFL)를 제외한 세미프로(5~6부) 및 아마추어 리그(7~20부)가 시즌을 마무리하지 못하고 그대로 종료하게 됐다. EPL와 EFL의 경우 4월 30일까지 리그를 중단한 상태다. FA는 “이번 조치로 내셔널리그시스템(NLS) 스텝2(6부리그) 클럽들은 승격이 없어지고, 스텝 3~6(7~10부) 클럽들은 승격과 강등이 없어졌다”면서 “세미 프로리그인 NLS 스텝 1~2(5~6부)의 경우 2019~20시즌 결과를 최대한 빨리 결정하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홍지민 기자 icaru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