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엽, 대구지역 ‘코로나19’ 극복 성금 5000만원 전달

입력 : ㅣ 수정 : 2020-02-27 10: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설과 신나는 하이파이브! 29일 오전 대구시 북구 복현초등학교에서 열린 ‘2019 KBO 찾아가는 야구 교실 티볼 보급행사’에서 행사에 참여한 한 학생이 재능 기부 실천을 위해 이날 강사로 나선 야구의 전설 이승엽과 즐겁게 하이파이브하고 있다. 2019 KBO 찾아가는 야구 교실은 문화체육관광부의 후원한다. 누구나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티볼 보급을 통해 유소년들의 체력증진과 야구 저변을 확대하고 학교 스포츠클럽 활성화를 위해서다. 2016년 시작 후 올해는 약 100개 학교가 참여한다. 유명 은퇴선수가 직접 학교를 찾아가 초등학생들을 지도하며 참가 학교에는 150만원 상당의 티볼용품과 글러브를 전달한다. 2019.8.29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전설과 신나는 하이파이브!
29일 오전 대구시 북구 복현초등학교에서 열린 ‘2019 KBO 찾아가는 야구 교실 티볼 보급행사’에서 행사에 참여한 한 학생이 재능 기부 실천을 위해 이날 강사로 나선 야구의 전설 이승엽과 즐겁게 하이파이브하고 있다. 2019 KBO 찾아가는 야구 교실은 문화체육관광부의 후원한다. 누구나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티볼 보급을 통해 유소년들의 체력증진과 야구 저변을 확대하고 학교 스포츠클럽 활성화를 위해서다. 2016년 시작 후 올해는 약 100개 학교가 참여한다. 유명 은퇴선수가 직접 학교를 찾아가 초등학생들을 지도하며 참가 학교에는 150만원 상당의 티볼용품과 글러브를 전달한다. 2019.8.29 연합뉴스

‘라이온킹’ 이승엽이 이끄는 이승엽야구장학재단이 26일 대구지역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위기극복을 위한 성금 5000만원을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이승엽 이사장은 “선수시절 대구시민 여러분들께 받은 사랑이 너무나 크다”며 “이번 성금이 얼마나 큰 도움이 될지는 모르겠지만 함께 동참하는 마음으로 후원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대구시민 분들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코로나로 인한 어려움들을 잘 극복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영권 기자 stor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