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1회용품 재사용 허용...코로나 확산 방지

입력 : ㅣ 수정 : 2020-02-27 09:2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산시는코로나 1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모든 식품 접객업소에 1회용품 사용을 한시적으로 허용한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감염증 위험으로부터 시민 안전을 지키고,일반 컵이나 용기 사용을 꺼리는 시민 불안을 고려해 1회용 사용을 한시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1회용품 한시 허용과 관련한 내용을 구·군을 통해 사업장에 안내할 예정이며 위기 경보가 해제되면 다시 1회용품 사용을 규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부산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