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태섭, 강서갑 경선…김남국은 다른지역으로

입력 : ㅣ 수정 : 2020-02-21 18:2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국백서’로 알려진 김남국 변호사가 결국 서울 강서갑을 떠나 다른 지역으로 전략공천된다. 충북 청주 서원 오제세 의원은 경선 후보에 포함되지 않아 공천에서 ‘컷오프’됐다.
김남국 변호사·금태섭 의원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김남국 변호사·금태섭 의원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21일 공천관리위원회를 열고 이런 사항을 결정했다. 공관위는 금태섭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강서갑을 경선 지역으로 설정했지만, 김 변호사를 다른 지역으로 전략 배치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관심을 모아온 강서갑에는 금 의원과 다른 예비후보 간 경선이 치러질 전망이다.

이와 함께 공관위는 서울 광진갑 전혜숙 의원 등 현역 의원 25명을 단수 공천 후보자로 확정했다. 인천 부평갑 지역의 홍미영 전 의원을 포함한 13곳의 원외 지역도 단수 공천을 확정했다.

충북 청주 서원 등 8곳에서는 후보 경선을 실시키로 했다. 청주 서원 현역 의원인 오제세 의원은 경선 후보에 불포함돼 공천에서 탈락했다.

한편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같은날 21대 총선 공천심사 결과, 인천 남구을 윤상현 의원과, 서울 서초갑 이혜훈 의원에 대해 컷오프(공천배제)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서울 갑을병 지역이 전략지역으로 선정되면서 이은재 의원도 컷오프됐다.

신형철 기자 hsdor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