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펀딩, 투자보고서 발간…‘혁신·상생금융’ 확대일로

입력 : ㅣ 수정 : 2020-02-17 16:2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종합P2P 금융 기업 데일리펀딩이 2019년 사업 성과와 고객 데이터를 분석한 투자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7일 밝혔다. 데일리펀딩은 지난해 신규 서비스 확대와 상생금융 역할에 집중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에 발간된 투자보고서에 따르면 데일리펀딩은 지난해 10월 업계 최단기간에 누적 대출액 3000억원을 돌파했다. 빠른 성장세와 함께 회사 설립 이후 꾸준히 연체율 0%를 유지하고 있어 안정적인 상품관리 능력이 돋보인다.

특히 데일리펀딩은 신규 서비스를 개발하고 다양한 투자 채널을 확보하기 위해 공격적인 제휴사업을 진행했다. 지난해 8월 현대해상화재보험과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하고 투자 고객에게 무료로 보험혜택을 제공하는 ‘데일리보험’ 서비스를 출시했다.

지난해 7월에는 업계 최초로 신세계 그룹의 간편결제 플랫폼 SSG페이에 입점해 P2P투자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유수의 기업과 제휴를 확대해왔다.

상생금융의 역할도 톡톡히 해냈다. 데일리펀딩은 지난해 관공서 및 대기업 협력사 등 일시적으로 자금난을 겪는 중소기업에 매출채권 등을 유동화해 488억원의 운영자금을 공급했다. 모집금액 기준 2018년(약 359억원) 대비 약 35.7% 증가하며 동산 상품의 취급 비중이 크게 늘었다.

투자보고서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데일리펀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