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유빈·혜림, JYP 떠난다

입력 : ㅣ 수정 : 2020-01-28 15: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3년 인연 종료…“미래 응원”
그룹 원더걸스가 ‘2015 SAF 가요대전’에 참석한 모습. 서울신문 DB

▲ 그룹 원더걸스가 ‘2015 SAF 가요대전’에 참석한 모습. 서울신문 DB

걸그룹 원더걸스 멤버였던 유빈과 혜림이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28일 JYP에 따르면 유빈과 혜림은 지난 25일 전속 계약이 만료됐으며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JYP 측은 “지난 몇 달 동안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쳤고, 서로 합의하에 재계약은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면서 “지금껏 그래왔던 것처럼 유빈,혜림의 아름다운 미래를 진심으로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유빈과 혜림은 각각 2007년과 2010년 원더걸스에 합류하며 JYP와 인연을 맺었다. 2009년 원더걸스는 ‘노바디’로 케이팝 사상 최초로 빌보드 싱글차트인 ‘HOT 100’에 76위로 진입해 새 역사를 썼다.

JYP 측은 “케이팝은 외국 팬들에게 낯선 장르였지만, 후배 뮤지션들에게 해외 진출의 길을 닦아준 공로는 영원히 기억될 것”이라며 “새로운 곳에서 또 다른 도전을 이어갈 두 사람에게 변치 않는 애정을 보내달라”고 전했다.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

      탐사보도 후원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