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경남도에 장학금 9억원 기탁

입력 : ㅣ 수정 : 2020-01-15 19: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NH농협은행 경남본부는 올해 경남도 3대 핵심과제 가운데 하나인 교육(인재)특별도 실현을 적극 돕기 위해 지역인재 양성장학금 9억원을 경상남도장학회에 올해부터 3년간 나누어 기탁한다고 밝혔다.

NH농협은행 경남본부와 경남도는 이날 도지사 집무실에서 장학금 기탁 협약식을 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NH농협은행 경남본부는 올해분 장학금 3억원을 전달했다.
NH농협, 경남도에 장학금 9억원 기탁 김경수 경남지사(왼쪽)가 김한술 NH농협은행 경남본부장으로 부터  장학금을 기탁받고 있다.

▲ NH농협, 경남도에 장학금 9억원 기탁
김경수 경남지사(왼쪽)가 김한술 NH농협은행 경남본부장으로 부터 장학금을 기탁받고 있다.

도는 이번 장학금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경남지역 출신 대학 신입생들이 대학생활을 안정적으로 시작할 수 있도록 대학입학 초기생활비 용도 학자금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NH농협은행 경남본부는 2016년부터 경남도장학회에 장학금으로 해마다 3억원을 기탁한데 이어 장학금을 계속 기탁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에 따라 앞으로 3년간 모두 9억원을 (재)경상남도장학회에 기탁하는 협약을 했다.
NH농협, 경남도에 장학금 9억원 기탁 김경수 경남지사(왼쪽 세번째)가 김한술 NH농협은행 경남본부장(왼쪽 네번째)으로 부터 장학금을 기탁받고 있다.

▲ NH농협, 경남도에 장학금 9억원 기탁
김경수 경남지사(왼쪽 세번째)가 김한술 NH농협은행 경남본부장(왼쪽 네번째)으로 부터 장학금을 기탁받고 있다.

도는 올해부터는 지역 우수인재 수도권 유출을 막고 학업하기 좋은 경남을 만들기 위한 방안의 하나로 도내 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도내 대학으로 진학한 재학생에게 1억원(1인당 1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하는 신규 사업도 시행한다.

김경수 경남지사는 “우수한 인재를 지역공동체가 함께 길러내는 교육(인재)특별도 조성을 통해 도민들이 체감하는 행복한 변화를 만들겠다”며 “NH농협에서 기탁한 장학금을 소중하게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한술 NH농협은행 경남본부장은 “교육사각지대에 있는 소외계층을 어루만져 대학과 학생, 학부모 부담을 실질적으로 덜어 미래 주인공인 학생들을 잘 육성 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말했다.

창원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

      탐사보도 후원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