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준 세계태권도연맹 ‘올해의 남자 선수’

입력 : ㅣ 수정 : 2019-12-09 01: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장준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장준
연합뉴스

태권도 기대주 장준(19·한국체대)이 2019 세계태권도연맹(WT) 올해의 남자 선수로 선정됐다.

장준은 7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WT 갈라 어워즈’에서 자오솨이(중국), 블라디슬라브 라린(러시아), 미르하셈 호세이니(이란), 밀라드 하르체가니(아제르바이잔)를 따돌리고 올해의 남자 선수상을 받았다. 장준은 올해 세 차례 열린 월드그랑프리(GP) 시리즈와 영국 맨체스터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58㎏급에서 모두 우승했다. 비록 이번 모스크바 GP 파이널에서 준우승에 그쳤지만 최고 선수로 꼽기에 이견의 여지가 없었다.

장준은 “앞으로 올림픽 대표선발전이 남았는데 잘 준비해서 좋은 결과가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류재민 기자 phoem@seoul.co.kr

2019-12-09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