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 변화, 프랑스가 행동하라”

입력 : ㅣ 수정 : 2019-12-09 01: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기후 변화, 프랑스가 행동하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오는 13일(현지시간)까지 열리는 제25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5)에 참석 중인 세계 200여개국 지도자들이 강력한 환경정책을 요구하고 있는 가운데 8일 프랑스 수도 파리 에펠탑 앞에서 프랑스 기후변화 운동가들이 프랑스가 행동할 것을 촉구하기 위해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의 초상화를 거꾸로 들고 시위를 벌이고 있다.  파리 로이터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기후 변화, 프랑스가 행동하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오는 13일(현지시간)까지 열리는 제25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5)에 참석 중인 세계 200여개국 지도자들이 강력한 환경정책을 요구하고 있는 가운데 8일 프랑스 수도 파리 에펠탑 앞에서 프랑스 기후변화 운동가들이 프랑스가 행동할 것을 촉구하기 위해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의 초상화를 거꾸로 들고 시위를 벌이고 있다.
파리 로이터 연합뉴스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오는 13일(현지시간)까지 열리는 제25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5)에 참석 중인 세계 200여개국 지도자들이 강력한 환경정책을 요구하고 있는 가운데 8일 프랑스 수도 파리 에펠탑 앞에서 프랑스 기후변화 운동가들이 프랑스가 행동할 것을 촉구하기 위해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의 초상화를 거꾸로 들고 시위를 벌이고 있다.

파리 로이터 연합뉴스

2019-12-09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