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산성 취고수악대 3회 정기 연주회

입력 : ㅣ 수정 : 2019-12-06 14: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6일 오후 6시30분 광주시청소년수련관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남한산성 취고수 악대 3번째 정기연주회가 열린다.

정기연주회는 6일 오후 6시30분 광주시청소년수련관 공연장에서 진행된다.

이번 정기연주회에서는 대취타, 태평성대, 가야금 독주, 사물놀이, 피리독주, 남한산성취고수악 행진 등 남한산성취고수악 뿐만 아닌 다양한 국악 프로그램이 진행 될 예정이며 전통음악을 사랑하는 전공자, 비전공자, 전문음악인, 대학생들이 모여 풍성한 국악 공연을 선보인다.

남한산성 취고수악대는 남한산성 행궁 앞에 자리잡은 악공청 악사들이 행궁 또는 관아에서 제례, 연향, 임금의 행차, 과거 급제자의 문희연, 주조와 야조 등의 군사훈련에서 행해지던 조선 후기 군악인 남한산성취고수악을 남한산성에 관한 역사기록과 옛 그림을 토대로 복원한 것으로2013년 문화체육관광부 지원을 받아 100년 만에 복원한 순수 민간 연주 단체다.

남한산성 취고수악대는 2019 세계유산 활용 및 홍보사업으로 선정되어 남한산성 종각 일원에서 남한산성 취고수악대 시연과 체험교실을 매주 토요일 진행했으며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1500명의 설문조사를 한 결과 상설공연과 체험 교실의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