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매끈한 옆라인

입력 : ㅣ 수정 : 2019-11-07 13:3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슈퍼카 브랜드 페라리가 자사의 최초 양산형 하이브리드 모델 ‘SF90 스트라달레’를 국내에서 첫 공개하고 있다.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는 최대 출력 780 마력의 90° V8 터보 엔진과 220 마력의 전기모터가 결합해 최대 출력 1,000 마력을 선보이는 일반 양산형 모델로 페라리의 독보적인 능력을 탑재했다. 2019.11.7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

      탐사보도 후원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