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복식학회, 추계국제학술대회 성료

입력 : ㅣ 수정 : 2019-11-05 16: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복식학회 제공

▲ 한국복식학회 제공

사단법인 한국복식학회(학회장 소황옥)는 지난 26일 중앙대 100주년 기념관에서 ‘패션, 과거가 미래다’(Fashion, The Past is The Future)란 주제로 2019 한국복식학회 추계국제학술대회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행사는 과거와 현재, 미래를 잇는 의복의 가치를 재조명해 한국 복식의 기원을 되새기고, 나아갈 방향성을 찾자는 취지로 열렸다. 시상식과 미국, 카자흐스탄, 일본 등 10개국 연구자들의 발표와 토론 등으로 구성됐다.

소황옥 학회장은 환영사에서 “나날이 빠르게 변해가는 패션 환경 속에서 ‘변화’에 중점을 두고 미래의 패션 디자인, 그리고 관련된 산업의 발전에 초점을 두는 논의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이번 학술대회가 각국 연구자들이 모여 의견을 나누는 국제 교류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학회는 22일부터 26일까지 중앙대에서 의상 전시회 ‘KOSCO’도 열었다. 학회는 1975년에 설립돼 복식학 분야를 선도하는 대표 학회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각종 행사를 통해 한국 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