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남측선수 순서되자…‘우르르’ 자리 비우는 평양시민들

입력 : ㅣ 수정 : 2019-10-22 20: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역도는 북측에서 대중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종목이다.

2019 아시아 유소년·주니어 역도선수권대회가 열리고 있는 22일 평양 청춘가역도경기장을 찾은 평양 시민들이 남측 선수의 순서가 되자 자리를 비우고 있다.

평양/사진공동취재단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