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역서 선로 작업하던 노동자 열차 치어 1명 사망·2명 중상

입력 : ㅣ 수정 : 2019-10-22 11: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남 밀양역에서 선로 작업을 하던 노동자들이 부산행 열차에 치어 1명이 숨지고 2명이 크게 다쳤다.

22일 코레일(한국철도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16분쯤 밀양시 밀양역 앞 200m 지점에서 선로 작업을 하던 노동자 4명이 부산행 새마을호 열차에 치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중 1명이 사망하고 2명이 크게 다쳤다.

현재까지 사고 발생 당시 열차 속도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사망자 등 피해자의 신원을 확인하고 있다.

오세진 기자 5sj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