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신보,올해만 보증공급 실적 2조원 돌파

입력 : ㅣ 수정 : 2019-09-19 17: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기·소상공인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 수행
경기신용보증재단이 올들어 2조원 넘는 보증공급을 기록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경기신보는 19일 도내 중소기업 6000여개 업체에 7453억원, 소상공인 5만4000여개 업체에 1조 2651억원 등 모두 6만여개 업체에 2조 104억원의 보증공급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실적은 전년 대비 보증지원 건수 24.6%, 보증지원 금액 1.9% 증가한 수치이다. 장기간 경기불황으로 중소기업의 시설투자 관련 보증수요가 급감했음에도 불구하고 이뤄낸 것이어서 의미를 더해주고 있다.

특히 경기신보는 지난 6월 안성시와 하남시에 신규로 지점을 신설해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신속하고 원활한 보증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토대를 만들었다.

경기신보 “ 지점이 없는 지역에 신규 지점을 개설한 것은 이재명 경기지사의 적극적인 중기·소상공인 지원정책에 따라 신규 지점을 늘려 공정한 경기도 만들기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을 쏟고 있다”고 밝혔다.

경기신보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다가가기 위해 유튜브,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네이버밴드 등 SNS를 활용한 홍보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또 중소기업벤처부 옴부즈만 간담회, 기업인 현장간담회, 전통시장 캠페인 등 현장 중심의 소통활동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경기신보는 현재까지 도내 중소기업 11만 2000여개 업체에 14조 4400억원, 소상공인 62만5000여개 업체에 11조 5700억원 등 모두 73만8000여개 업체에 26조 105억원을 지원했다. 신용보증지원 업무를 시작한지 23년 만에 16개 전국 지역신용보증재단 중 최초로 총 보증공급 실적 26조원을 넘어선 놀라운 성과를 기록한 것이다.
경기신용보증재단 이민우 이사장

▲ 경기신용보증재단 이민우 이사장

이러한 경기신보의 26조원 보증지원 실적은 61조 3626억원의 매출증대 효과, 11조 9704억원의 부가가치창출 효과, 27만 1947명의 고용창출효과, 1600억원의 이자절감 효과, 1조 3910억원의 세수창출 효과를 유발하며 서민경제를 지키는 버팀목으로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민우 경기신보 이사장은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최근 파주에서 발생한 돼지열병 확진 등 영향으로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경영환경은 순탄치 않은 실정이다”며 “서민경제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더 낮은 자세로 더 겸허하게 보다 열심히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병철 기자 kbch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