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옥타곤걸 아리아니 셀레스티, 캘린더 속 ‘건강+섹시미’

입력 : ㅣ 수정 : 2019-09-16 15: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UFC 옥타곤걸 아리아니 셀레스티가 자신의 SNS에 섹시만점 비키니 사진을 올리며 자신의 2020년 캘린더 발간을 예고했다. 셀레스티는 지난 2015년부터 자신의 매력을 담은 캘린더를 발간해 오고 있다.

카리브해를 비롯해서 유명 휴양지에서 촬영을 한 캘린더는 셀레스티의 건강함과 섹시함을 담고 있다.

UFC의 대표적인 옥타곤걸인 아리아니 셀레스티(33)는 지난 2006년부터 지금까지 내리 13년 동안 옥타곤을 지키고 있다. UFC를 대표하는 프랜차이즈 스타로 대접받고 있는 셀레스티는 자신의 인기를 바탕으로 TV, 영화, 게임, 광고에서 맹활약을 하고 있다.

600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셀레스티는 최근 자신의 이름을 건 쇼핑몰을 론칭하기도 했다. 라운드걸로서는 최초로 백만장자 대열에 오르는 등 엄청난 인기와 부를 자랑하고 있다.

사진=아리아니 셀레스티 SNS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