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추절 연휴에도… 홍콩 반중·친중 시위대 난투극

입력 : ㅣ 수정 : 2019-09-16 01: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추절 연휴에도… 홍콩 반중·친중 시위대 난투극  홍콩에서 ‘범죄인인도법안’(송환법) 반대 시위가 15주째로 접어든 가운데 중추절 연휴에도 곳곳에서 친중국·반중국 시위대 간 충돌이 벌어졌다. 14일(현지시간) 카오룽베이의 유명 쇼핑센터인 아모이플라자에서 친중 시위대와 반중 시위대(오른쪽)가 주먹다짐을 하고 우산, 국기 등을 휘두르며 난투극을 연출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에 따르면 이날 충돌은 친중 시위대의 의도적 도발로 시작됐지만 홍콩 경찰은 반중 시위대만 20여명 체포해 공분을 샀다. 홍콩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중추절 연휴에도… 홍콩 반중·친중 시위대 난투극
홍콩에서 ‘범죄인인도법안’(송환법) 반대 시위가 15주째로 접어든 가운데 중추절 연휴에도 곳곳에서 친중국·반중국 시위대 간 충돌이 벌어졌다. 14일(현지시간) 카오룽베이의 유명 쇼핑센터인 아모이플라자에서 친중 시위대와 반중 시위대(오른쪽)가 주먹다짐을 하고 우산, 국기 등을 휘두르며 난투극을 연출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에 따르면 이날 충돌은 친중 시위대의 의도적 도발로 시작됐지만 홍콩 경찰은 반중 시위대만 20여명 체포해 공분을 샀다.
홍콩 AP 연합뉴스

홍콩에서 ‘범죄인인도법안’(송환법) 반대 시위가 15주째로 접어든 가운데 중추절 연휴에도 곳곳에서 친중국·반중국 시위대 간 충돌이 벌어졌다. 14일(현지시간) 카오룽베이의 유명 쇼핑센터인 아모이플라자에서 친중 시위대와 반중 시위대(오른쪽)가 주먹다짐을 하고 우산, 국기 등을 휘두르며 난투극을 연출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에 따르면 이날 충돌은 친중 시위대의 의도적 도발로 시작됐지만 홍콩 경찰은 반중 시위대만 20여명 체포해 공분을 샀다.

홍콩 AP 연합뉴스

2019-09-16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