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협상 결렬 탈레반, 러시아 방문

입력 : ㅣ 수정 : 2019-09-14 10:3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스크바 붉은 광장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모스크바 붉은 광장
AP 연합뉴스

미국과의 평화협상이 결렬된 뒤 며칠만에 탈레반이 러시아를 방문했다고 AP통신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러시아 타스통신은 카타르에 있는 탈레반 대변인 수하일 샤힌의 말을 인용해 탈레반 반군 협상단이 러시아의 아프가니스탄 특사 자미르 카불로프를 만났다고 보도했다. 익명의 관계자에 따르면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이 탈레반과 러시아측은 미국과 탈레반간 평화협상이 재개될 필요가 있고, 탈레반은 미국과 대화를 계속할 준비가 돼 있음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러시아 방문은 미국과의 평화협정이 결렬된 뒤 탈레반의 첫 외국 방문이다.

미국 싱크탱크 윌슨 센터의 마이클 쿠겔만 아시아프로그램 부국장은 “미국과 탈레반의 협상이 중단된 뒤 탈레반이 대화에 지속적인 관심을 강조한 것은 주목할만한 진전”이라고 평가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7일 당초 캠프 데이비드 별장에서 탈레반 지도자들과 비밀회담을 열 계획이었지만 이를 취소했고, 탈레반과의 협상은 죽었다고 밝힌 바 있다.

안석 기자 sartor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