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버드로 간 前 테니스 여왕

입력 : ㅣ 수정 : 2019-09-11 23: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보즈니아키, 경영대학원 입학
캐럴라인 보즈니아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캐럴라인 보즈니아키

여자프로테니스(WTA) 단식 세계 랭킹 1위까지 올랐던 캐럴라인 보즈니아키(29·덴마크)가 오랫동안 꿈꿔 왔던 미국 하버드대에 입학하게 됐다. 보즈니아키는 11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하버드대 경영대학원 입학으로 꿈이 이뤄졌다. 이것은 엄청난 기회”라고 글을 올렸다. 보즈니아키는 ‘하버드’라는 문구가 새겨진 학교 티셔츠를 입고 학교 건물을 배경으로 ‘오늘이 첫날’이라는 글씨를 들고 포즈를 취했다.

보즈니아키는 지난해 호주오픈 여자 단식을 제패했고 2010년 세계 랭킹 1위를 기록했다. 하지만 호주오픈 우승 이후 관절 통증 등 부상으로 메이저 대회에서 만족할 만한 성적을 내지 못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9-09-12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