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싹, 깔깔, 달달… 드라마로 안방 찾는 3色 웹툰

입력 : ㅣ 수정 : 2019-09-02 09:3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웹툰 원작 드라마 3색 대결
임시완 전역 복귀작 OCN ‘타인은 지옥이다’
웃음 빵빵 터지는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 로코 KBS2 ‘녹두전’

왼쪽부터 OCN ‘타인은 지옥이다’,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 KBS2 ‘조선로코-녹두전’. 각사 제공

▲ 왼쪽부터 OCN ‘타인은 지옥이다’,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 KBS2 ‘조선로코-녹두전’. 각사 제공

인기 웹툰의 드라마화가 트렌드를 넘어 대세로 자리잡은 가운데 색다른 소재만큼이나 개성 넘치는 웹툰 원작 드라마가 잇달아 안방을 노크한다.

스릴러 등 장르물 특화 채널로 집중하고 있는 OCN은 지난달 31일 토일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를 첫 방송했다. 김용키 작가의 동명 웹툰은 2017년 네이버 도전만화에서 시작해 이듬해 3월부터 네이버 웹툰에 정식 연재된 흥행작이다.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 1회는 전국 평균 3.8%(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기준)의 시청률을 올리며 순조롭게 출발했다.

폭우가 쏟아지던 늦은 밤 고시원, 복도 끝에 어른거리는 인기척에 주인공 윤종우(임시완 분)는 문을 닫는다. 그러나 문틈 사이로 누군가의 그림자가 스치고, 방문 밖으로 튕겨 나간 종우에게 괴한의 장도리가 내리꽂힌다. 임시완의 전역 후 복귀작으로도 기대를 모은다.

tvN은 오는 20일 새 금요드라마 ‘쌉니다 천리마마트’를 선보인다. 네이버 웹툰 ‘입시명문 사립 정글고등학교’ 등으로 유명한 김규삼 작가의 동명 원작을 바탕으로 했다. 재래 상권에도 밀리는 ‘저품격 무사태평’ 천리마마트를 기사회생시키려는 엘리트 점장(이동휘 분)과 작정하고 마트를 망하게 하는 방법으로 회장에게 복수하려는 사장(이병철 분)이 만들어 내는 코믹 드라마다.

KBS2에서는 ‘너의 노래를 들려줘’ 후속으로 오는 30일부터 ‘조선로코- 녹두전’을 편성했다. 수묵화풍 기법의 웹툰으로 주목을 끈 혜진양 작가의 ‘녹두전’이 원작이다.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스를 그린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2019-09-02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