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재개발구역 빌라서 두 달 전 사망 추정 시신 발견

입력 : ㅣ 수정 : 2019-08-23 09: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산의 한 주택재개발구역 빌라에서 두 달 전 숨진 것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발견됐다.

23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20분쯤 부산 금정구의 한 주택재개발구역에 있는 빌라 3층 작은 방에 남성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있는 것을 철거업체 직원이 발견,112에 신고했다.

시신은 부패해 백골화한 상태였고,극단적 선택을 한 흔적이 발견됐다.

경찰은 시신 주변에서 발견된 신문 발행 일자 등으로 미뤄 두 달 전쯤 숨진 것으로 추정했다.

경찰은 변사자 신원을 확인하고,시신을 부검해 사망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부산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