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작은기업·1인 크리에이터 20팀 시상

입력 : ㅣ 수정 : 2019-08-23 01: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CJ그룹과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는 지난 21일 서울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오크리에이터스’ 프로그램으로 선발한 20개 기업과 크리에이터를 시상했다고 22일 밝혔다. 오크리에이터스는 특색 있는 작은 기업과 성장 가능성이 큰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를 연결해 상생을 꾀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 선정된 우수 작은 기업은 인삼제품 제조업체 백산인삼, 유아용 식품업체 아가맘마, 과일 아이스크림 제조업체 젤요 등 10곳이다. 최우수상에 선정된 5곳은 CJ헬로를 통해 지역 방송에 홍보할 기회를 얻는다. 우수 크리에이터는 일상의 소소함을 영상으로 소개하는 ‘츄삐’, 디저트 조리법 전문 콘텐츠를 운영 중인 ‘슈가풀’ 등 10개 팀이 수상했다.

심현희 기자 macduck@seoul.co.kr

2019-08-23 2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