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미스 인터콘티넨탈 코리아 우승에 조가비

입력 : ㅣ 수정 : 2019-08-21 22: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9 미스 인터콘티넨탈 코리아’ 대회에서 조가비씨가 영예의 우승을 차지했다.
2019 미스 인터콘티넨탈 코리아 우승자 조가비

▲ 2019 미스 인터콘티넨탈 코리아 우승자 조가비

서울신문STV가 주최하고 서울신문과 스포츠서울이 후원해 21일 서울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열린 한국대회 최종 결선에서 2등은 김새미씨, 3등은 오연희·김시인·손다솜씨에게 돌아갔다. 우승자 조가비씨는 올해 12월 인도에서 열리는 미스 인터콘티넨탈 세계대회에 출전한다.

올해 미스 인터콘티넨탈 코리아는 지난 5월 6일 서울을 시작으로 경북, 광주·호남·제주, 수도권, 대구 등 지역 대회를 치러 최종 출전자 26명을 가렸다. 결선 출전자들은 지난 1일부터 공식 합숙에 들어가 사전 평가와 사전 심사를 거쳤고, 중국으로 건너가 중화권 진출을 위한 프로모션을 펼치기도 했다.

미스 인터콘티넨탈은 미스 월드, 미스 유니버스, 미스 어스, 미스 인터내셔널과 함께 세계 5대 미인대회의 하나로 꼽힌다. 1971년 베네수엘라의 아루바에서 제1회 세계대회를 가진 이후 올해는 48번째 대회가 된다. 한국은 2011년부터 국가대회를 열었다.

박성국 기자 ps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