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옷 차림으로 돌아다니다 체포된 20대…필로폰 발견

입력 : ㅣ 수정 : 2019-08-19 23:5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20대 중국 동포 남성의 거주지에서 필로폰 800g가량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18일 중국 동포 A씨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해 수사 중이라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15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한 지하철역에서 속옷만 입은 채로 돌아다니다 경범죄 처벌법 위반 등 혐의로 체포됐다.

마약 검사 결과, A씨 몸에서는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경찰은 A씨 거주지를 수색해 필로폰 800g가량을 발견했다.

경찰 관계자는 “구체적인 혐의는 조사해 봐야 알 것”이라며 “공범자 여부 등을 폭넓게 수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곽혜진 기자 demi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