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전주 여인숙 화재로 노인 3명 숨져

입력 : ㅣ 수정 : 2019-08-19 08: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폐지 주우며 생활하던 ‘달방’ 투숙객 추정
전주 여인숙 화재 진압하는 소방대원 19일 오전 4시께 전북 전주시 완산구의 한 여인숙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경찰은 이 불로 3명이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2019.8.19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전주 여인숙 화재 진압하는 소방대원
19일 오전 4시께 전북 전주시 완산구의 한 여인숙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경찰은 이 불로 3명이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2019.8.19 연합뉴스

19일 새벽 4시 전북 전주 완산구 서노송동의 여인숙에서 불이 나 투숙객 3명이 숨졌다.

건물 전체를 태운 불은 2시간 만에 꺼졌다.

경찰은 숨진 이들이 폐지를 주우며 한달 치 숙박비를 끊으면 생활해온 노인으로 추정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면서 사망자 신원을 확인 중이다.

오달란 기자 dall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