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유니클로, ‘한국 불매운동 발언’ 관련 서면 사과문

입력 : ㅣ 수정 : 2019-07-22 15: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니클로가 ‘한국 불매운동이 오래가지 않을 것’이라는 요지의 일본 본사 임원 발언에 대해 22일 사과문을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유니클로의 사과는 지난 17일에 이어 두 번째로, 닷새 전의 첫 사과보다 더 공식적인 성격이다.  유니클로 일본 본사인 패스트리테일링과 한국 운영사인 에프알엘코리아는 이날 사과문을 통해 “최근 패스트리테일링 그룹의 실적 발표 중 있었던 임원의 설명에 부족한 점이 있었던 것과 관련, 한국의 고객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대단히 죄송하다”고 밝혔다. 2019.7.22  유니클로 한국 홈페이지 캡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유니클로가 ‘한국 불매운동이 오래가지 않을 것’이라는 요지의 일본 본사 임원 발언에 대해 22일 사과문을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유니클로의 사과는 지난 17일에 이어 두 번째로, 닷새 전의 첫 사과보다 더 공식적인 성격이다.
유니클로 일본 본사인 패스트리테일링과 한국 운영사인 에프알엘코리아는 이날 사과문을 통해 “최근 패스트리테일링 그룹의 실적 발표 중 있었던 임원의 설명에 부족한 점이 있었던 것과 관련, 한국의 고객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대단히 죄송하다”고 밝혔다. 2019.7.22
유니클로 한국 홈페이지 캡처

유니클로가 ‘한국 불매운동이 오래가지 않을 것’이라는 요지의 일본 본사 임원 발언에 대해 22일 사과문을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유니클로의 사과는 지난 17일에 이어 두 번째로, 닷새 전의 첫 사과보다 더 공식적인 성격이다.

유니클로 일본 본사인 패스트리테일링과 한국 운영사인 에프알엘코리아는 이날 사과문을 통해 “최근 패스트리테일링 그룹의 실적 발표 중 있었던 임원의 설명에 부족한 점이 있었던 것과 관련, 한국의 고객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대단히 죄송하다”고 밝혔다. 2019.7.22

유니클로 한국 홈페이지 캡처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