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육성 ‘이지무브’ 대통령 표창

입력 : ㅣ 수정 : 2019-07-08 01:3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현대자동차그룹이 육성한 사회적기업 ㈜이지무브가 지난 5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사회적경제 활성화 유공 포상 수여식’에서 교통약자 이동 편의 증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설립 9년 만에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이지무브는 현대차그룹이 지속가능한 사회적기업 육성을 목표로 2010년 6월 설립한 국내 최초의 교통약자 이동편의 기술개발·기구제조업체다. 이지무브는 기술 부족으로 수입 제품 의존도가 높았던 이동 보조기기의 국산화를 이뤄내면서 취약계층 보급률을 높이는 데 기여했다. 이지무브는 9년간 기술과 디자인 등 인증·특허 40여건을 받았다. 주력상품은 후방 진입형 슬로프 차량(휠체어 슬로프·휠체어 리프트), 전동보장구(의료용 스쿠터·전동 휠체어) 등이다.

이영준 기자 the@seoul.co.kr

2019-07-08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