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필릭스, 아리랑TV ‘팝스 인 서울’ 단독 MC 발탁

입력 : ㅣ 수정 : 2019-06-19 15:3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트레이 키즈 필릭스. 아리랑TV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스트레이 키즈 필릭스. 아리랑TV 제공

그룹 스트레이 키즈의 멤버 필릭스가 아리랑TV ‘팝스 인 서울’(Pops in Seoul)의 새 MC로 발탁됐다.

1998년부터 방송된 ‘팝스 인 서울’은 아리랑TV의 최장수 프로그램으로 한국의 대중가요를 전 세계에 소개하며 케이팝 한류 붐을 조성하는 데 일조하고 있다.
‘팝스 인 서울’ 새 MC를 맡은 스트레이 키즈 필릭스. 아리랑TV 제공

▲ ‘팝스 인 서울’ 새 MC를 맡은 스트레이 키즈 필릭스. 아리랑TV 제공

지난해 국내 시상식 신인상을 휩쓴 스트레이 키즈는 차세대 케이팝 대표 그룹으로 인정받고 있다. 호주 출신으로 유창한 영어 실력을 갖춘 필릭스는 첫 단독 MC를 맡은 ‘팝스 인 서울’에서 그동안 무대를 통해 보여줬던 댄스, 랩 등 음악적 재능 외에 숨겨진 끼와 입담, 진행 능력을 펼쳐보일 예정이다. ‘팝스 인 서울’의 새 얼굴 필릭스는 다음달 1일 방송부터 만나볼 수 있다.

앞서 ‘팝스 인 서울’ MC였던 사무엘이 최근 제작진에게 하차 의사를 전했다. 사무엘은 소속사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부존재 확인의 소 제기를 하고 향후 독자 활동을 펼칠 계획임을 밝힌 바 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