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청, 검경수사권 조정 관련 ‘경찰개혁’ 논의…조국도 참석

입력 : ㅣ 수정 : 2019-05-20 11: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11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민정,홍보 수석 등 추가 인선 발표를 했다. 임 실장과 조국 신임 민정, 조현옥 인사 수석이 회견장 입장에 앞서 대기하고 있다. 2017. 05. 11 안주영 기자 jya@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11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민정,홍보 수석 등 추가 인선 발표를 했다. 임 실장과 조국 신임 민정, 조현옥 인사 수석이 회견장 입장에 앞서 대기하고 있다. 2017. 05. 11 안주영 기자 jya@seoul.co.kr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20일 오전 국회에서 검경수사권 조정에 따른 경찰 개혁의 성과와 과제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당정청은 이날 ‘경찰개혁의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협의회를 열어 수사경찰과 행정경찰의 분리 방안 및 정보경찰의 민주적 통제 방안 등을 마련한다. 또 지난 2월 당정청 협의를 바탕으로 발표한 자치경찰제 도입안의 추진 현황과 보완 방안, 당시 발의된 경찰법 개정안에 대한 국회 논의 활성화 방안 등도 다룰 전망이다.

당에서는 이인영 원내대표, 조정식 정책위의장, 인재근 행정안전위원장, 이상민 사법개혁특별위원장 등이 참석한다. 정부에서는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김순은 자치분권위원장, 민갑룡 경찰청장이, 청와대에서는 조국 민정수석과 강기정 정무수석이 국회를 찾는다.

앞서 지난 16일에는 국회 사개특위 소속 민주당 위원들과 조국 수석이 비공개 회동을 갖고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검경수사권 조정안 등에 대해 논의하기도 했다. 이 자리에서는 패스트트랙 이후 검찰과 경찰의 현 상황을 점검하고, 구체적인 권력기관 개혁 방향에 관해서도 이야기를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