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올려다보는’ 일본 총괄공사 외교부로

입력 : ㅣ 수정 : 2019-04-23 15:0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외교부는 일본 외교청서에 담긴 독도·위안부·강제징용·동해 표기 등과 관련된 일본 측 주장이 잘못됐다고 항의하기 위해 23일 오후 2시 30분 미스지마 고이치(水嶋光一) 주한일본대사관 총괄공사를 초치하고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