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렘린궁 “김정은, 4월 하반기 러시아 방문…푸틴 만난다”

입력 : ㅣ 수정 : 2019-04-18 20: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푸틴 러시아 대통령(왼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서울신문 DB

▲ 푸틴 러시아 대통령(왼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서울신문 DB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4월 하반기에 러시아를 방문한다고 크렘린궁이 18일(현지시간) 공식 발표했다.

크렘린궁은 보도문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북한 지도자 김정은을 만날 것”이라면서 “푸틴 대통령의 초청으로 김정은 위원장이 4월 하반기에 러시아를 방문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외신 등은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오는 26~27일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정상포럼에 참석하기에 앞서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 들러 김 위원장과 회담할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했다.

현지에선 블라디보스토크의 극동연방대학에서 24~25일쯤 북러 정상회담이 열릴 가능성이 큰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