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디퍼런트, 장애인의 날 기념 화장품 패키지에 점자표기 추가

입력 : ㅣ 수정 : 2019-04-18 15: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르게 만들면 달라진다”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남다른 노하우를 자랑하는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닥터디퍼런트(Dr.Different)가 4월 20일 ‘장애인의 날’을 기념하여 화장품 패키지에 점자 표기를 추가했다고 밝혔다.

토너, 크림, 로션과 같은 단순 점자 표기가 아닌 제품명을 그대로 화장품 용기와 단상자에 모두 표기하여 시각장애인들 역시 다른 사람의 도움 없이도 피부 타입이나 필요에 따라 제품을 선택할 수 있게 됐다.

점자 표기가 적용된 제품은 총 16개의 닥터디퍼런트 전제품 라인으로 클렌저 3종, 스케일링 토너 2종, 모이스처라이저 로션 3종, 모이스처라이저 크림 3종, 스페셜 케어 4종, 선블록 1종이다.

CNP코스메틱스(차앤박화장품)의 설립자로 12년간 대표이사를 역임했으며, 현재 ㈜다른코스메틱스를 이끌고 있는 이동원 대표이사는 “이번 점자 표기를 통해 시각장애인들도 직접 정보 확인을 하고, 닥터디퍼런트만의 피부 타입별 맞춤 화장품을 경험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닥터디퍼런트는 모든 사람들이 동등하게 화장품 정보를 제공받고, 자신에게 맞는 제품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선택 및 사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닥터디퍼런트는 이 대표가 론칭한 더마코스메틱 브랜드로 피부 전문가들의 특별한 케어를 화장품을 통해 더 많은 이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피부 전문가 15인이 직접 개발에 참여했다.

마케팅용 콘셉트만 내세우는 화장품과는 다르게 만들어야 한다는 신념으로 화장품 시장의 트렌드인 컨셉 성분이 아니라 실제 피부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활성 성분만을 선택해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최근에는 코스메틱 브랜드로서 저력을 인정받아 한국벤처캐피탈협회로부터 벤처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보습은 기본으로 피부 장벽까지 케어하는 ‘5세대 라벨라 보습제’, 피부 전문가가 인정하는 동안 크림으로 제품화한 ‘비타A크림’ 및 ‘비타A크림 포르테’, 칙칙해진 피부 안색을 집중 케어해주는 항산화 세럼인 ‘CEQ 안티옥시던트 세럼’이 대표 제품으로 꼽힌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