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정경두 국방장관 취임…“군사분야 합의서 후속조치 적극 추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8-09-21 15:41 정치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뒷받침하는 튼튼한 국방 태세 확립”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21일 “‘9월 평양공동선언’을 통해 합의된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 후속조치를 적극 추진해야 할 때”라고 밝혔다.

정 장관은 이날 용산 국방부에서 열린 국방장관 이취임식 취임사에서 “군은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공고히 하는 정부의 노력을 힘으로 뒷받침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금 우리는 오랜 기간 한반도에 깊이 드리워졌던 극렬한 대립의 장막을 걷어내고, 전쟁 없는 평화와 번영의 새 시대로 나아가기 위한 담대한 발걸음을 내디뎠다”며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뒷받침하는 튼튼한 국방태세를 확립하고 국민이 신뢰하는 강군 건설을 위해 다음 다섯 가지 사항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정 장관은 “첫째 전방위 안보위협에 대비할 수 있는 튼튼한 국방태세를 확립하겠다”며 “현존 위협은 물론 잠재적, 포괄적 안보위협으로부터 국가를 보위하고,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우리 군의 핵심군사능력에 기반을 둔 방위역량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둘째, 상호보완적이고 굳건한 한미동맹을 발전시키고 국방교류협력을 증진하겠다”며 “상호 호혜적, 포괄적인 한미동맹을 기반으로, 전시작전통제권의 안정적 전환 여건을 조기에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셋째, 국방개혁을 강력히 추진해 한반도의 평화를 뒷받침하는 강군을 건설하겠다”며 “전방위 안보위협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국방 기본정책과 군사전략을 발전시키고, 지상·해상·공중작전의 합동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미래 합동작전개념에 부합한 각 군의 부대구조, 국방 인력구조, 전력구조를 확정하고 식별된 국방개혁 과제를 강력하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 장관은 “넷째,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투명하고 효율적인 국방운영체계를 확립하겠다”며 “국방운영의 정치적 중립성·투명성·공정성·청렴성을 강화하고, 국방획득체계를 효율적으로 개선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다섯째, 국민과 함께하고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사기충천한 군 문화를 정착하겠다”며 “장병 복무여건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인권이 존중받는 선진병영문화를 정착시키겠다”고 말했다.

정 장관은 “저는 여러분과 함께 대한민국의 안보를 굳건히 지키고, 오직 국민과 국가를 위해 헌신하는 ‘청정국방’을 구현하고자 한다”며 “우리 모두 함께 힘과 지혜를 모아 청렴한 국방, 정직하고 정의로운 국방, 국민을 위하고 국민들로부터 신뢰받으며 사기충천한 국방, 방위태세를 완벽히 구축하고 미래를 대비하는 국방을 건설해 나가자”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