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기초연금 수급자 500만명 돌파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8-09-20 22:33 보건·복지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이달부터 월 최대 25만원으로 인상… 노인25% 기초·국민연금 동시 수급

기초연금을 받는 만 65세 이상 노인이 처음으로 500만명을 넘어섰다. 노인 4명 중 1명은 기초연금과 국민연금을 함께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20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기초연금 수급자는 처음 정책이 시행된 2014년 435만 3482명으로 시작해 2015년 449만 5183명, 2016년 458만 1406명, 지난해 485만 8676명, 올해 5월 500만 3410명으로 해마다 빠른 속도로 늘었다. 기초연금은 만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인정액 하위 70% 노인에게 국가가 지급하는 돈이다. 국민연금 수급자는 올해 5월 기준으로 294만 3131명이다.

전국의 65세 이상 노인이 748만 1724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81.4%(608만 8552명)는 기초연금이나 국민연금 중 한 가지 혜택을 받고 있다. 기초연금과 국민연금을 모두 받는 노인 비율도 24.8%(185만 7989명)나 됐다. 기초연금과 국민연금은 노후 다층소득보장제도의 핵심으로 꼽힌다. 지난해 국민연금연구원의 ‘기초연금의 사회경제적 효과 분석 연구’ 자료에 따르면 기초연금 수급자의 77.9%가 “기초연금이 생활에 도움이 된다”고 답했다.

21일에는 기초연금을 단독 가구 기준 21만원에서 25만원으로 4만원 인상해 지급한다. 이번 인상은 2014년 7월 기초연금 제도 도입 이후 가장 큰 폭의 인상이다. 부부 2인 가구에는 최대 40만원을 준다. 기초연금은 매월 25일 지급하지만 이번엔 추석 연휴를 감안해 지급 시기를 앞당겼다. 기초연금 상담과 신청은 국민연금공단 콜센터(국번 없이 1355), 보건복지부 콜센터(국번 없이 129),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8-09-21 18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