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최초의 통일전문 채널 ‘통일TV’ 내년초 개국 준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8-09-18 18:01 북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준비위원장에 평양 순회특파원 진천규 기자
18일 평양에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이 숙소인 백화원 영빈관으로 향하던 중 차에서 내려 평양 시민으로부터 꽃다발을 받고 있다. 2018.9.18

▲ 18일 평양에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이 숙소인 백화원 영빈관으로 향하던 중 차에서 내려 평양 시민으로부터 꽃다발을 받고 있다. 2018.9.18

‘한반도의 밥상·평양편’ 을 볼 수 있는 날이 멀지 않았다. 역사적인 평양정상회담이 열리는 19일 서울에서 ‘통일TV’가 첫발을 뗐다.

통일TV 준비위원회(위원장 진천규)는 19일 서울 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통일TV 출범 기자회견’을 갖고 본격적인 개국 준비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남과 북이 소통하는 새로운 통로를 열기 위해 추진되는 통일TV는 국민주로 자본금을 모아 생생한 북녘 산하와 동포들의 생활 모습을 전하는 최초의 통일 전문 채널로, 내년 초 개국 예정이다.

통일TV 준비위는 북한 문화콘텐츠를 공급·방영하고, 통일을 위한 문화·교육 프로그램 등을 보급·제작하는 케이블 TV로, 개국한 뒤 중소 규모의 통일전문 방송국으로 키워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통일TV는 정치적 요소를 배제하고, 주로 문화적 소재로 감동과 기쁨을 주면서 민족공동체를 형성하고 통일을 앞당기는 즐거운 채널이 되겠다고 방송 방향을 제시했다.

구체적으로는 북녘의 명산, 관광지, 역사문화유적, 음식, 요리, 의식주관련 생활문화, 교육, 예술, 체육, 음악, 영화, 드라마 등 북쪽의 전반적인 사회문화를 소개할 계획이라며 관계기관의 허가와 승인 등을 거쳐 북한 제작 영상물의 방영, 남북공동제작 등도 추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통일TV 출범식 포스터

▲ 통일TV 출범식 포스터

이 밖에 각종 통일 콘텐츠와 프로그램 등을 자체 제작하고, 통일 문화예술 콘서트나 전시회, 스포츠 등 오프라인의 행사, 통일교육에 관련된 콘텐츠 보급 등 교류협력 사업도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통일TV 준비위원회 위원장은 한국인 최초 평양 순회특파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재미언론인 진천규 기자가 맡았으며,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 이종찬 전 국정원장, 권영길 전 국회의원이 상임고문으로 참여했다.

이기철 선임기자 chuli@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