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포토] ‘아리랑’ 민유라-겜린 응원 온 김연아

입력 : 2018-02-20 13:37 ㅣ 수정 : 2018-02-20 13:3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 프리댄스에서 ’피겨여왕’ 김연아가 한국의 민유라와 알렉산더 겜린의 연기를 관람하고 있다. 2018. 02. 20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20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 프리댄스에서 ’피겨여왕’ 김연아가 한국의 민유라와 알렉산더 겜린의 연기를 관람하고 있다. 2018. 02. 20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20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아이스댄스 프리댄스에서 ’피겨여왕’ 김연아가 한국의 민유라와 알렉산더 겜린의 연기를 관람하고 있다. 2018. 02. 20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