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94만 9300원’ LG ‘V30’ 막판 출고가 낮춰 ‘갤노트8’와 14만 5200원 差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7-09-10 23:36 기업·산업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LG전자가 자사 최고사양 스마트폰인 ‘V30’의 가격을 90만원대 중반으로 정했다. 100만원을 넘는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 애플 ‘아이폰8’ 등의 틈새를 파고드는 전략을 택했다.
LG ‘V30’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LG ‘V30’

10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V30(64GB)의 출고가는 94만 9300원, V30플러스(128GB)는 99만 8800원으로 확정됐다. V30에 대화면 올레드(OLED) 디스플레이, 최고급 듀얼카메라 등이 장착되면서 당초 100만원에 육박하는 가격이 예상됐지만, LG전자가 가격 경쟁력 확보를 위해 막판에 출고가를 낮춘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8에 대해 109만 4500원의 역대 최고가를 책정하면서 양사 프리미엄폰 가격 차이는 상반기 ‘갤럭시S8’와 ‘G6’의 3만 5200원에서 14만 5200원으로 커졌다.

이경주 기자 kdlrudwn@seoul.co.kr
2017-09-11 14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