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볼트 10초06, 커리어 처음 두 레이스 연속 10초0대 기록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7-06-29 07:42 스포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우사인 볼트(31·자메이카)가 두 레이스 연속 10초0대에 머물렀다.

볼트는 29일 체코 오스트라바에서 열린 국제육상경기연맹(IAAF) 골든스파이크 대회 남자 100m 결선에서 10초06에 머물러 이달 초 자국 수도 킹스턴에서 기록한 10초03에 이어 거푸 10초대 돌파에 실패했다. 이름값으로는 비교가 안 되지만 지난 27일 다섯 번째 한국 신기록을 경신한 김국영(26·광주광역시청)의 10초07보다 100분의 1초 밖에 빠르지 않았다.

오는 8월 런던세계선수권을 마지막으로 은퇴할 것이라고 밝혔다가 최근 올 시즌을 마친 뒤 은퇴하는 것은 맞지만 런던 대회가 마지막이 될지는 아직 확정하지 못했다고 시사했는데 그가 두 레이스 연속 10초대를 넘어서지 못한 것은 그의 선수 인생에 처음이라고 영국 BBC가 전했다.

11개의 금메달 등 13개의 메달을 수집해 세계육상선수권 사상 가장 많은 14개를 챙겼던 자메이카 대표팀 선배인 메를렌 오테이를 앞지르려는 게 볼트의 런던 대회 목표였는데 당장은 10초대 돌파 자체를 목표로 해야 할 것 같다.


볼트는 “기쁘지는 않지만 난 이제 뛰기 시작했고 조금 훈련했을 뿐”이라며 “좋아질 것이다. 의사에게 진찰도 좀 받아보고 코치는 내게 조금 훈련을 시킬 것이다. 그러면 걱정 없다”고 자신했다. 이제 그는 다음달 22일 모나코에서 열리는 IAAF 허큘리스 EBS 미팅 남자 100m에서 런던세계선수권을 앞두고 마지막 점검에 나선다.

임병선 선임기자 bsnim@seoul.co.kr
우사인 볼트가 29일 체코 오스트라바에서 열린 국제육상경기연맹(IAAF) 골든스파이크 육상대회 남자 100m 레이스를 마친 뒤 관중들과 함께 손뼉을 마주 치고 있다. 오스트라바 AP 연합뉴스

▲ 우사인 볼트가 29일 체코 오스트라바에서 열린 국제육상경기연맹(IAAF) 골든스파이크 육상대회 남자 100m 레이스를 마친 뒤 관중들과 함께 손뼉을 마주 치고 있다.
오스트라바 AP 연합뉴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