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윤종규 국민은행장 “올해 채용확대 신중하게 검토 중”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7-06-22 14:02 경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겸 국민은행장은 올해 국민은행 채용 규모에 관해 “확대 쪽을 신중하게 검토 중이다”고 22일 말했다.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겸 국민은행장. 서울신문DB

▲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겸 국민은행장. 서울신문DB

그는 국민은행이 경기 고양시 소재 한국국제전시장(KINTEX·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이날 개최한 취업박람회장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민은행이 채용 수준을 그간 일정하게 유지해 왔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윤 회장은 지방대학 출신 채용률이 낮아서 취임 후 별도 쿼터를 줬다며 이들의 경우 서류전형 없이 사전 면접과 채용시험을 통과하면 면접시험을 치르도록 채용 절차를 간소화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고도 설명했다.

그는 성과연봉제 문제에 대해서는 “우리는 성과연봉제라는 용어를 쓰지 않았고 임금체계 개편이라는 용어를 쓴다”며 “임금체계개편에 관해서는 현 정부에서도 직무급제 쪽으로 바꿔나가야 한다는 얘기를 하고 있으므로 여러 부문의 상황을 보고 지혜를 모을 생각”이라고 말했다.

국민은행을 포함한 시중 7개 은행이 비트코인을 내놓지 않으면 디도스(DDoS·분산서비스거부)공격을 하겠다는 협박을 최근 받은 것에 대해서는 “정보보호부 쪽에서 철저하게 대응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며 “과거에도 디도스 공격 위협이 있었지만, 금융권이 잘 대응했고 이번에도 잘 대응할 것으로 믿는다”고 반응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