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와이즈넛-이노그리드, 클라우드 기반 AI/빅데이터사업 MOU 체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6-10-10 16:17 IT·인터넷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인공지능 기반 빅데이터 검색·수집·분석 분야 지능정보SW 전문기업 와이즈넛이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기업 ㈜이노그리드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인공지능 기반 빅데이터 검색·수집·분석 분야 지능정보SW 전문기업 와이즈넛이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기업 ㈜이노그리드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글로벌 시장조사 기관 스태티스타(STATISTA)는 2026년에는 현재 전 세계 빅데이터 시장 규모인 30조원보다 3배 이상 늘어난 102조까지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많은 전문가들이 4차 산업혁명의 시작이 빅데이터의 활용으로부터 출발될 것이라고 의견을 표명한 만큼, 빅데이터의 기술 경쟁력과 활용에 따라 산업 발전에 많은 변화를 가져올 전망이다.

이에 발맞춰 인공지능 기반 빅데이터 검색·수집·분석 분야 지능정보SW 전문기업 와이즈넛이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기업 ㈜이노그리드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와이즈넛은 이번 ㈜이노그리드와의 업무 제휴를 시작으로 국내 클라우드 공공시장 및 기업시장 진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와이즈넛은 자사의 인공지능 기반 빅데이터 검색·수집·분석 등 지능정보기술과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컴퓨팅 기술을 융합해 창의적 클라우드 생태계를 조성하고 확산하는 등 국내 클라우드 시장에서 확고한 경쟁력을 확보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번 협약은 국내 시장에서 클라우드가 비즈니스 혁신을 이루는 가장 중요한 전략이라는 공통된 인식을 바탕으로 이뤄지게 됐다.

와이즈넛은 ㈜이노그리드의 퍼블릭 클라우드와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합한 laaS(클라우드잇)를 기반으로 한 비정형 텍스트 빅데이터 검색·수집·분석 소프트웨어(SF-1, WISE TEA, BICrawler)의 공동 기술개발을 진행한다. 두 회사는 클라우드 시장에 대한 마케팅·영업 역시 함께 진행한다.

와이즈넛 강용성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은 클라우드 시장서 양사의 지속 성장을 이끌어 낼 동반 성장의 견인차 역할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노그리드와 협력관계를 강화해 국내 클라우드 시장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양사간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포괄적 상생협력으로 함께 성장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