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IS, 한국 등 60개국 테러 위협 영상 공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5-11-27 02:08 국방·외교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4분여 분량… 美·中·日도 포함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한국 등 60개국에 대한 테러 위협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은 IS의 선전기구인 알하야트 미디어센터가 4분여 분량의 새로운 선전 영상을 내놓았다고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앞서 IS는 지난 9월에도 온라인 영문 선전지 다비크에서 대(對)IS 국제 동맹국을 ‘십자군 동맹국’으로 지칭하며 한국을 포함한 62개 국가와 국제기구를 거론한 바 있다.

IS, 세계 60개국 테러 위협 영상 공개…한국도 포함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IS, 세계 60개국 테러 위협 영상 공개…한국도 포함
연합뉴스

컴퓨터그래픽(CG)을 활용한 이 영상은 “IS에 대항하는 세계 동맹국”이라는 설명과 함께 60개국의 국기를 실었다. 태극기를 비롯해 미국, 프랑스, 영국, 독일, 이탈리아, 일본, 중국, 터키, 러시아 국기 등이 포함됐다. 한국이 IS 테러 대상 국가에 포함된 사실이 재확인된 것이다.

영상은 “미군은 아프가니스탄과 이라크에서의 패배에 따른 상흔에 빠져 있다”고 조롱하면서 미국에 대한 공세를 펼쳤고 이란, 러시아, 터키도 강하게 비난했다. 영상 속 목소리는 미국식 영어로 “덤벼라, 동맹을 모아라. 우리에게는 가장 위대한 동맹인 알라(신)가 있으니”라고 외쳤다. 이어 “우리는 너희의 현수막(국기)을 세고 있으며 예언자 말씀대로 합계가 80이 되면 전쟁의 화염이 죽음의 언덕에서 마침내 너희를 불태울 것”이라고 위협했다. 이슬람 예언자 무함마드의 언행록인 ‘하디스’에 “기독교도 군대가 80개 깃발을 들고 올 것”이라는 말이 있어 IS가 국제동맹군을 십자군에 또다시 빗댄 것으로 풀이된다.

박기석 기자 kisukpark@seoul.co.kr

2015-11-27 8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