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미국 유학, 국내입시와 무관한 글로벌 입시로 준비해야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4-10-17 13:52 교육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코리아타임스 국제전형-외국 대학과의 연계로 국내 고교 졸업생들에게 다양한 혜택 제공

미국 명문주립대 뉴욕주립대 제네시오 전경

▲ 미국 명문주립대 뉴욕주립대 제네시오 전경

미국 이민세관국이 2014년 2분기 미국 유학생수에 대한 통계 자료를 발표하였다. 미국 유학생의 기준은 미국의 인증된 학교 또는 교육기관에서 발행하는 비자 승인을 받은 후 미국에서 체류중인 학생을 의미하며, 한국 학생의 수는 83,902명으로 중국, 인도에 이어 세계에서 세 번째로 많은 미국 유학생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또한 각 도시별 조사에서 보면 서울이 약 56,000여명의 유학생을 보내 중국 베이징(약 48,000명), 인도 하이데라바드(약 30,000명) 등을 제치고 미국으로 가장 많은 유학생을 보내는 도시로 집계되었다.

특이할 만한 점은 미국 유학생 중 대학교(학부) 진학 비율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는 점이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현재 미국에서 공부하고 있는 한국 학생들 중 학부 재학생은 총 39,100명으로 대학원 12,280명, 박사과정 12,780명보다 월등히 많은 학생들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과거 2002년 조사에서는 한국 유학생 중 대학원생이 48.3%로 대학생 40.3%보다 훨씬 많았던 것과 비교한다면 대학생과 대학원생의 비율이 완전히 역전된 것이다. 이는 외국어고 등의 특목고의 증가와 다양한 유학 프로그램의 발달에 따라 한국 고교 졸업생들이 부담 없이 미국 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그 좋은 예로 외국 대학이 국내에서 진행하는 글로벌 입시제도를 들 수 있다. 코리아타임스 에듀케이션 어브로드 국제전형으로 대표되는 글로벌 입시제도는 미국 대학 합격 후 국내에서 1년간 교양 및 어학 준비를 마친 후 미국 본교 2학년으로 복귀하는 시스템으로 국내입시와는 무관하게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다. 미국 대학 입학 전형의 경우 면접과 고교 성적으로 학생을 선발하기 때문에 수능 점수를 기대만큼 받지 못했다고 하더라도 충분히 도전해 볼만하다.

특히 코리아타임스 에듀케이션 어브로드 국제전형은 타 국제전형과는 달리 미국 대학 입학을 확정한 후 국내에서 미국 대학 1학년 과정을 이수 한다는 점에서 가장 큰 차별점을 가지고 있다. 타 국제전형의 경우 1년간 어학연수 등을 준비하여 미국 대학 입시 시험을 치르는 해외 유학 준비과정이지만, 코리아타임스 에듀케이션 어브로드 국제전형의 경우 입학을 사전 확정하므로 대학 입학의 부담이 해결된 상태에서 안정적인 유학 준비를 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이다. 이러한 코리아타임스 에듀케이션 어브로드 국제전형을 통해 1년간 국내에서 어학준비(년간 최대 1,200시간)와 교양과정(최대 25학점)을 마치고 진학한 학생의 85% 이상이 평균 3.0/4.0 이상의 높은 성적을 획득하고 있으며, 미국 사립명문대 편입, 국내 대학원 진학, 국내 대기업, 글로벌 기업 입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탁월한 실력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코리아타임스 에듀케이션 어브로드 국제전형에서는 2014년부터 뉴욕주립대가 주관하는 뉴욕주립대-NTMC의대 미국의사과정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미국 유학뿐 아니라 최고의 전문가로 인정받는 미국의사가 되는 길을 제시하고 있어 미국에서 글로벌 라이프를 꿈꾸는 고교 졸업생 및 대학 편입생들에게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뉴욕주립대-NTMC의대 미국의사과정은 뉴욕주립대에서 학부 과정을 마치고, 의대 일반 교육과 USMLE 시험, 미국 종합병원 임상실습까지 국내 고교 졸업생들이 미국 의사 면허를 취득하여 미국에서 인정받는 현지 의사가 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특화된 프로그램으로 미국 현지 의대 졸업생들과 동등한 자격과 경쟁력을 부여하는 획기적인 글로벌 입시 프로그램이다.

미국 명문 주립대 진학 및 미국의사 과정에 대해서 좀 더 자세한 내용을 확인하고 싶은 학부모나 학생들은 홈페이지 http://eap.koreatimes.co.kr 에서 확인 가능하며, 10월 18일(토) 오후 2시에 코엑스 컨퍼런스룸(남) 308호에서 개최되고 주립대 관계자가 직접 참석하는 설명회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설명회는 좌석이 한정되어 있으므로 반드시 사전 예약해야 한다.

설명회 사전 예약 및 상담 : 1600-359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