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류현진, 18일 샌프란시스코 원정 등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4-04-14 09:37 야구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류현진(27·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오는 18일(이하 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 상대로 시즌 3승 사냥에 나선다.

류현진 연합뉴스

▲ 류현진
연합뉴스

다저스는 오는 16일부터 샌프란시스코 AT&T파크에서 열리는 원정 3연전에 조시 베켓, 폴 마홈, 그리고 류현진이 차례로 선발 등판한다고 13일 발표했다.

류현진은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를 제물로 시즌 2승을 거둔 이후 5일 동안 쉬고 다시 마운드에 오른다.

류현진은 5일 이상 쉬었을 때 구위가 메이저리그에서 일반적인 4일 휴식 때보다 훨씬 뛰어나다.

류현진은 에이스 클레이턴 커쇼가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한 탓에 시즌 초반 6경기에서 3차례 선발 등판하는 과부하가 걸렸고 지난 5일 샌프란시스코와 홈 경기에서 2이닝 8실점이라는 부진을 맛봤다.

하지만 이후 6일 동안 푹 쉬고 등판한 12일 애리조나와 경기에서는 7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다저스 돈 매팅리 감독은 지난 10일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 홈 경기에서 11개월만에 메이저리그 복귀전을 치른 베켓과 선발 등판에서 성적이 신통치 않았던 마홈을 선발 투수 로테이션에 포함시켜 류현진, 잭 그레인키, 그리고 댄 하렌 등 주력 투수에 충분한 휴식을 주는 방안을 선택했다.

샌프란시스코 원정 3연전에 이어 홈 10연전 등 13경기를 휴식일없이 치르는 강행군을 펼치는 다저스의 경기 일정을 고려한 결정이다.

베켓은 복귀전에서 4이닝 5실점으로 불안했지만 구속이 시속 151㎞까지 나왔고 몸 상태도 좋아 일찌감치 샌프란시스코 원정 경기 등판에 예상됐다.

첫 등판에서 4⅓이닝 동안 홈런 2방을 포함해 5점을 줘 불펜으로 강등됐던 마홈도 다시 한번 기회를 잡았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