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올해도 日서 소녀시대 제압한 카라…대체 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1-12-19 10:39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카라, 오리콘 CDㆍDVD 매출 집계에서 4위…소시는 5위

걸그룹 카라가 올해 일본에서 CD와 DVD 판매만으로 730억원을 벌어들이며 한국 가수 가운데 최고를 기록했다. 일본 국내 가수와 외국 가수를 통틀어 4위다.

그룹 카라가 6일 밤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콘서트에서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  DSP미디어 제공

▲ 그룹 카라가 6일 밤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콘서트에서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
DSP미디어 제공

19일 일본 언론에 의하면 오리콘 집계 결과 카라의 올해 CDㆍDVD 매출은 49억3000만엔(약 732억원)으로 일본 국내 가수와 외국 가수를 통틀어 4위를 차지했다. 소녀시대는 40억5000만엔(약 601억원)으로 5위에 랭크됐다. 한국 가수가 전체 CDㆍDVD 매출에서 4위와 5위를 차지했다는 것은 일본 가요계에서 K팝이 차지하는 위상을 확고하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1위는 일본 최고 인기 걸그룹인 AKB48(162억8000만엔)이었으며 2위는 남성 아이돌인 아라시(153억7000만엔), 3위는 EXILE(56억엔)이었다. 일본의 국민적 아이돌인 AKB48은 올해 발매한 5개의 싱글앨범이 각 100만장 이상 판매되며 매출 1∼5위를 석권했다.

소녀시대

▲ 소녀시대

오리콘 신인 매출 랭킹에서는 한국 남성 그룹인 2PM과 샤이니가 각각 9억 9000만엔(약 147억원)과 8억 7000만엔(약 129억원)으로 2위와 3위에 올랐다. 지난해에는 이 부문에서 카라와 소녀시대가 각각 13억엔과 8억 8000만엔으로 1위와 2위를 차지했었다.

하지만 이 같은 오리콘 집계를 놓고 국내 카라 팬과 소녀시대 팬들은 온라인 상에서 설전을 벌이고 있다. 소녀시대 팬인 한 네티즌은 자신의 블로그에서 “카라의 CDㆍDVD 매출이 높높은 것은 음악을 서서 듣는 게 아니라 빌려듣는 ‘렌탈’이 일반화된 일본 시장에서 카라는 렌탈을 막아놨으나 소녀시대는 풀어놨기 때문”이라고 주장하기도 했다.

일본 대중음악 평론가들은 소녀시대와 카라의 인기를 현재 일본 최고 걸그룹인 AKB48과 비교하며 분석하고 있다. 2006년 데뷔한 AKB48은 멤버가 무려 48명으로 깜찍함과 친근함을 앞세운 친구 같은 존재로 인기를 얻고 있다. 그러나 한국 걸 그룹은 폭발적인 가창력과 화려하고 전문적인 댄스 퍼포먼스, 늘씬한 몸매를 앞세운다는 게 일본 쪽 분석이다. 사나다 히데오 닛케이 엔터테인먼트 편집인은 “일본 여성들은 점점 친구 같은 스타일 보다는 동경의 대상을 원하는 추세”라고 풀이했다.

소녀시대와 카라의 인기에도 차이가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상대적으로 소녀시대는 일본 여성, 카라는 일본 남성 사이에서 더 인기가 있다는 것이다. 평균 신장이 큰 소녀시대는 일본 여성들 사이에 ‘워너비’(Wannabe) 역할을 하고 있고, 소녀시대보다 평균 신장이 작은 카라나 AKB48은 키 큰 여자를 멀리하는 성향이 있는 일본 남자들 사이에서 인기가 있다는 분석이다.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34) 하얀 피부와 사후강직이 일러준 토막살인의 진실 전철역 화장실에 유기된 30대女의 시신

33) 억울한 10대 소녀의 죽음…두줄 상처의 비밀 추락에 의한 자살? 몸을 통해 타살 증언하다

32) 살해된 20대女의 수표에 ‘검은 악마’의 정체가 담기다 완전범죄를 꿈꾸던 엽기 살인마

31) 최악의 女연쇄살인범 김선자, 5명 독살과 비참한 최후 청산염으로 가족, 친구 무차별 살해

30) 동거女 잔혹하게 살해한 30대, 시신이 물속에서 떠오르자… 살인후 물속으로 던진 사건 그후

29) 살인자가 남기고 간 화장품 향기, 그것은 ‘트릭’이었다 강릉 40대女 살인사건의 전말

28) 소리없이 사라진 30대 새댁, 알고보니 들짐승이… 부러진 다리뼈가 범인을 지목하다

27) 40대 여인 유일 목격자 경비 최면 걸자 법최면이 일러준 범인의 얼굴

26) 목졸리고 훼손된 60대 시신… 그것은 범인의 속임수였다 ‘파란 옷’ 입었던 살인마

25) 그녀가 남긴 담배꽁초 감식결과 놀라운 사실이 살인 현장에 남은 립스틱의 반전

24) 택시 안에서 숨진 20대 직장女 살인범은 과연… 돈 버리고 납치한 이상한 택시 강도

23) 살인현장에 남은 별무늬 운동화 자국의 비밀 60대 노인의 치밀한 트릭

22) 70% 부패한 시신 유일한 증거는 ‘어금니’ 억울한 죽음 단서 된 치아

21) 자다가 갑자기 세상을 뜨는 젊은 남자들…누구의 저주인가? 청장년 급사증후군의 비밀

20) 아파트 침대 밑 女 시신 2구…잔인한 ‘진실게임’ 결과는? 누명 벗겨준 거짓말 탐지기

19) 자살이라 보기엔 너무 폭력적인 죽음…왜? 가해자·피해자는 하나였다

18) 헤어드라이어로 조강지처 살해한 50대의 계략… 몸에 남은 ‘전류반’은 못 숨겼네

17) 물속에서 떠오른 그녀의 흰손…토막살인범 잡고보니 바다에서 건진 시신 신원찾기

16) 이태원 옷집 주인 살인사건…20대 여성이 지목한 범인은? 찢어진 장부의 증언

15) 무참히 살해된 20대女…6년만에 살인범 잡고보니… 274만개의 눈이 잡은 연쇄살인범의 정체

14) 백골로 발견된 미모의 20대女, 성형수술만 안 했어도… 가련한 여성의 한 풀어준 그것

13) 車 운전석에서 질식해 숨진 그녀의 주먹쥔 양팔

12) 불탄 시신의 마지막 호흡이 범인을 지목하다 화재사망 속 숨어있는 타살흔적 증거는

11) 자살한 40대 노래방 여주인, 살인범은 알고 있었다 생활반응이 알려준 사건의 진실

10) 소변 참으며 물 마시던 20대女, 갑자기 몸을 뒤틀며… 생명을 앗아가는 ‘죽음의 물’

9) “그날 조폭은 왜 하필 남진의 허벅지를 찔렀나?”… 칼잡이는 당신의 ‘치명적 급소’를 노린다

8) 변태성욕 30대 살인마의 아주 특별한 핏자국 혈흔속 性염색체의 오묘한 비밀

7) 정자가 수상한 정액…씨없는 발바리’ 과학수사 얕봤다가 정관수술까지 한 연쇄 성폭행범

6) 천안 母女살인범, 현장에서 대변만 보지 않았더라도… ‘미세증거물’ 속에 숨은 사건의 진상

5) 강간 후 살해된 여성, 그리고 부검의 반전 죽을 때까지 여성이고 싶었던 여성의 사연

4) 살해당한 아내의 눈속에 담긴 죽음의 비밀… 흔해서 더 잔인한 위장 살인의 실체는

3) 친구와 함께 차안에서 아내에 몹쓸짓 한 남편 …사고로 위장한 최악의 선택

2) 죽음의 性도착증 ‘자기 색정사’ 혼절직전의 성적 쾌감 탐닉…‘질식에 중독되다’

1) 데이트 강간을 위한 ‘악마의 술잔’ 한모금에 블랙아웃…24시간내 검사 못하면 미제사건
’범죄는 흔적을 남긴다’ 전체 시리즈 목차보기 (클릭)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