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평화 위해 세계 도보여행 나선 사나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08-09-03 00:00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KBS 1TV ‘휴먼다큐 사미인곡(思美人曲)’은 4일 오후 7시30분 ‘평화를 위해 걷는다-지구별 여행자 장 벨리보’편을 방영한다. 여기서는 세계를 도보로 횡단하고 있는 캐나다인 장 벨리보의 여행길을 따라간다. 또 17세 피겨 스케이트 선수 김현정의 꿈과 노력의 과정도 함께 만난다.

4일 KBS 1TV ‘휴먼다큐 사미인곡’이 소개하는 세계 도보 여행자 장 벨리보.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4일 KBS 1TV ‘휴먼다큐 사미인곡’이 소개하는 세계 도보 여행자 장 벨리보.

쏟아지는 햇살을 이고 묵묵히 아스팔트를 걸어가는 남자가 있다. 푸른 눈빛을 띤 그의 이름은 장 벨리보다. 광고회사를 다니는 평범한 가장이었던 그는 어느 날 문득 세계 도보여행을 결심했다. 중년의 위기가 이유였다. 그의 아내는 “여행을 세계를 위해 떠나라.”고 조언했고, 그는 세계 어린이들의 평화와 권익에 보탬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45번째 생일 아침. 그는 손수레에 짐을 싣고 400만원 정도의 경비만 챙겨든 채 집을 나섰다.12년간의 세계일주를 위한 첫 발걸음이었다. 그리고 8년째인 올해 8월.5만 2800㎞를 걸은 끝에 그는 53번째 국가인 한국에 당도했다.

52개국을 돌아본 긴 여정은 아내가 관리하는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낱낱이 세상에 알려졌다. 전세계인들이 그에게 온정과 응원의 박수를 보내왔다. 그는 “세계 어린이들의 행복을 찾아나선 길이 결국 나 자신의 행복으로 되돌아오고 있다.”고 감사한다.

지난 21일. 본격적으로 한국에서의 도보 여행이 시작됐다. 서울에서 출발해 대전을 거쳐 해남 땅끝마을까지 가는 그의 여행길에 ‘사미인곡’ 제작진이 함께했다.

한편 ‘사미인곡’은 피겨 스케이터 김현정이 펼치는 ‘꿈의 무대를 향한 날갯짓’도 영상으로 담았다. 키 144㎝의 작은 체구지만, 은반 위에서만큼은 누구보다 강한 열정을 뿜어내는 그녀다. 현정이는 초등학교 1학년 때 골반기형을 고치기 위해 의사의 권유로 피겨 스케이트를 시작했다. 그런 것이 각종 대회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두며 국가대표 선수로 주목받게 됐다.

현정이의 화려한 날갯짓 뒤에는 늘 포근한 그림자가 되어 준 가족이 있다. 넉넉하지 않은 집안형편에 어머니는 손수 공연 의상을 만들어 주기도 했다. 어머니는 때로는 매니저, 때로는 친구로 변함없이 현정이의 곁을 지켜왔다.

이제 현정이는 꿈나무 딱지를 떼고 세계 무대를 향한 비상을 준비하고 있다.‘2008 피겨 스케이팅 주니어 선발대회’에서 현정이는 그동안 키워 온 꿈의 열매를 딸 수 있을까.

강아연기자 arete@seoul.co.kr
2008-09-03 25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