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노출의 계절 “나도 자신 있게”

Hot 노출의 계절 “나도 자신 있게”

주현진 기자
입력 2007-05-05 00:00
업데이트 2007-05-05 00:0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노출의 계절이 다가오면서 여성 제모(除毛) 제품 출시가 봇물을 이루고 있다. 노출 패션을 즐기려면 제모는 필수인 만큼 여성들의 관심이 많기 때문이다. 최근 새롭게 선보인 제모용품들은 단순히 털을 자르는 것이 아니라 모근을 제거하는 제품들이 많은 게 특징이다.

필립스에서 최근 출시한 ‘필립스 사티넬 아이스 프리미엄’은 롤러가 피부를 따라 움직이면서 모근을 뽑는 전자제품이다.1회 사용시 95% 이상의 체모를 제거해준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롤러 앞뒤로 냉찜질기와 음파 마사지 시스템이 부착돼 있어 제모시 피부를 잡아당기는 통증을 완화해준다. 금속에 대한 알레르기 반응을 고려해 저자극성 세라믹 디스크로 만들었다. 가격은 10만원대.

솜털까지 제거할 수 있는 왁스 제품도 있다. 기존에 온도를 맞춰야 하는 등 시간이 오래 걸리고 준비할 게 많았던 단점을 보완한 테이프 형태가 인기다. 비트의 ‘콜드 왁스 스트립’은 두 손 사이에 넣어 약 10초간 데운 후 붙이는 제품이다. 피부 타입에 맞게 3가지 타입이 나온다. 피부 부담 없이 촉촉하게 제모할 수 있다. 가격은 20매에 1만 8500원.

제모 크림도 있다. 털을 녹이는 것이어서 크림을 바른 후 10분이 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피부가 민감한 사람은 민감용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 유한양행의 ‘네어크림’은 일반피부용과 민감성 피부용 두 가지가 있다. 흔히 제모크림에서 나는 독한 화학약품 냄새를 줄이기 위해 과일 향을 첨가했다는 설명이다. 가격은 9000원대(150㎖).

비트의 신제품인 ‘라세라 블레이드리스 킷’은 무스 형태인데 면도기처럼 생긴 도구가 함께 들어있어 제모크림을 발라준 뒤 도구로 밀어주도록 되어 있다. 피부 보습을 위해 알로에 베라 성분을 넣었다고 한다. 가격은 1만 2900원(145㎖).

제모시의 통증을 완화시키고 보다 효과적인 제모를 위해서는 제모 전에 샤워나 목욕을 하고, 피부가 민감할 경우 팔 안쪽 등에 미리 제모용품을 시험해보는 편이 좋다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제모 후에는 보디로션을 발라 피부에 수분을 공급해주고, 햇볕이나 열에 대한 노출을 피해야 한다.

주현진기자 jhj@seoul.co.kr
2007-05-05 24면
많이 본 뉴스
금투세 논쟁,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에서 ‘금융투자소득세’ 논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당초 지난해 시행하기로 했다가 2년 유예한 끝에 내년 1월 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소수의 고소득자에 대한 과세가 필요하다는 주장과 큰 손들의 해외 이탈로 증시 전반에 투자심리가 악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충돌하고 있습니다. 금투세 도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예정대로 시행해야 한다
재검토·보완이 필요하다  
한 차례 더 유예해야 한다
금투세를 폐지해야 한다 
잘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