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한국영화 수출 ‘짭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05-02-17 18:13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하지원, 강동원 주연의 액션 사극 ‘형사;Duelist’ 가 최근 일본 영화사 콤스탁에 미니멈 개런티 500만달러(약 51억원)에 판매돼 한국 영화 최고 수출가 기록을 세웠다.

▲ 하지원, 강동원 주연의 액션 사극 ‘형사;Duelist’ 가 최근 일본 영화사 콤스탁에 미니멈 개런티 500만달러(약 51억원)에 판매돼 한국 영화 최고 수출가 기록을 세웠다.

한국영화의 해외수출이 날개를 달았다. 하지원, 강동원 주연의 액션 사극 ‘형사;Duelist’(감독 이명세, 제작 프로덕션M)가 최근 일본 영화사 콤스탁에 미니멈 개런티 500만달러(약 51억원)에 판매돼 한국 영화 최고 수출가 기록을 세웠다.

제작사인 코리아픽처스는 17일 “지난 5일 미니멈 개런티 500만달러에 향후 흥행 성적에 따라 추가 수익을 분배하는 파격적인 조건의 판매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명세 감독이 ‘인정사정 볼 것 없다’이후 5년 만에 메가폰을 잡은 이 영화는 제작비 80억원의 대작으로 현재 35% 촬영이 진행됐다.

오는 8월 한국 개봉에 맞춰 일본 동시개봉을 추진중이다.

이에 앞서 지난해 11월 이병헌 주연의 영화 ‘달콤한 인생’(감독 김지운, 제작 영화사봄)은 일본 닛폰헤럴드사에 미니멈개런티 320만달러(약 40억원)에 팔렸다.‘달콤한 인생’은 지난 14일 국내보다 일본에서 먼저 공식홈페이지를 오픈하는 등 4월 개봉을 앞두고 발빠른 마케팅전략으로 일본 시장 다지기에 나섰다.

한편 박찬욱 감독의 신작 ‘친절한 금자씨’도 일본에 300만달러(30억 8000만원)에 판매된 데 이어 지난 16일 미국 영화사에 40만달러(4억 1000만원)에 팔렸다.

이순녀기자 coral@seoul.co.kr
2005-02-18 39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