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KBS 주택조합장/40억 횡령혐의 피소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1992-04-28 00:00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한국방송공사(KBS)동작지구 주택조합장인 TV본부 교양제작국 프로듀서 김시연씨(38)등 KBS조합원 7명은 27일 KBS주택조합총조합장인 전KBS성우 박제길씨(41)를 조합비 횡령혐의로 서울지검 남부지청에 고소했다.

김씨 등은 고소장에서 『박씨가 지난 89년 7월10일 설립한 KBS와 연예인주택조합 총조합장으로 있으면서 직원 1백33명으로부터 토지대금으로 53억3천만원을 거둔뒤 이 가운데 12억7천만원만 은행에 입금시키고 나머지 40여억원은 각각 다른 사람 명의로 12개통장에 분산 입금시켜 가로챘다』고 주장했다.
1992-04-28 18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