딥러닝 CCTV·스마트 주차 정산기… ‘건축 신기술’ 한 곳에

딥러닝 CCTV·스마트 주차 정산기… ‘건축 신기술’ 한 곳에

윤수경 기자
윤수경 기자
입력 2024-02-22 01:29
업데이트 2024-02-22 01:2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본지 창간 120주년 기념 일산 킨텍스서 ‘동반성장 엑스포’

미래 선도할 최신 이슈 교류의 장
“개발자들 만나 다양한 정보 얻어”
호반건설 협력사 부스 100개 지원

이미지 확대
미래를 선도할 건설·건축 신기술을 한꺼번에 만나 볼 수 있는 ‘서울신문 120주년 기념 동반성장 엑스포’가 21일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문을 연 가운데 관람객들의 눈이 전시장 부스로 향하고 있다.  오장환 기자
미래를 선도할 건설·건축 신기술을 한꺼번에 만나 볼 수 있는 ‘서울신문 120주년 기념 동반성장 엑스포’가 21일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문을 연 가운데 관람객들의 눈이 전시장 부스로 향하고 있다.
오장환 기자
21일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 문을 연 ‘서울신문 120주년 기념 동반성장 엑스포’ 현장. 궂은 날씨에도 전시장은 미래를 선도할 건설·건축 분야 신기술을 보기 위해 발걸음을 한 사람들로 북적였다. 각 부스에서는 업계 전문가와 산업 핵심 이해관계자들이 최신 트렌드와 지식을 공유하는 교류의 장이 열렸다.

서울신문사가 주최하고 메쎄이상이 주관하는 이번 전시회는 건설, 건축, 인테리어 전문 전시회인 ‘2024 코리아빌드위크’ 전시 주간에 특별관 형태로 마련됐다.
이미지 확대
에프알티로보틱스는 4세대 근력 지원 웨어러블 로봇을 전시했다.  오장환 기자
에프알티로보틱스는 4세대 근력 지원 웨어러블 로봇을 전시했다.
오장환 기자
입구에 들어서자 1997년 세계 최초의 폐쇄회로(CC)TV 디지털영상저장장치(DVR)를 출시한 보안기업 아이디스의 부스가 눈에 들어왔다. 부스 벽면에서는 딥러닝사물인식시스템(IDLE)에 대한 소개 영상이 나왔다. 최한슬 아이디스 과장은 “자전거를 잃어버렸을 경우 모든 CCTV 영상을 일일이 돌려 볼 필요 없이 자전거를 인식한 부분만 따로 볼 수 있는 기술”이라고 말했다.
이미지 확대
생성형 인공지능(AI)을 이용한 건축설계 솔루션 업체인 텐일레븐 부스를 한 여성이 살펴보고 있다.  오장환 기자
생성형 인공지능(AI)을 이용한 건축설계 솔루션 업체인 텐일레븐 부스를 한 여성이 살펴보고 있다.
오장환 기자
지난해 세계가전박람회(CES)에서 3개 부문 혁신상을 받은 기업 라오나크는 보안 기능과 편리함을 높인 도어록을 전시했다. 보통 도어록이 ‘띠띠띠’ 소리를 내며 잠기는 데 3초가량 걸린다면 라오나크의 도어록은 특허받은 잠금쇠를 통해 즉시잠김이 가능하다. 스마트 주차 관제 전문 업체인 넥스파시스템은 ‘카드 리더기 출구 무인 정산기’를 소개했다. 차량이 출구 무인 정산기에 접근할 때 신용카드 리더기가 자동으로 움직이는 기술은 관람객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해당 제품은 이미 서울 보라매병원, 신촌세브란스병원 등에 설치돼 있고 넥스파시스템 관계자는 밝혔다.
이미지 확대
주차 유도 솔루션 업체인 넥스파시스템은 자동차 모형을 통해 관람객들이 쉽게 기술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왔다. 오장환 기자
주차 유도 솔루션 업체인 넥스파시스템은 자동차 모형을 통해 관람객들이 쉽게 기술을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왔다.
오장환 기자
현장을 찾은 이순석 건축사사무소 더블유 대표는 “다양한 정보를 한꺼번에 얻을 수 있고 궁금했던 제품, 기술들을 볼 수 있는 기회”라며 “무엇보다 새로운 기술의 개발자들과 직접 만나서 이야기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호반건설은 이날 협력사의 판로 개척을 돕기 위해 전시회에 참가한 협력사의 홍보 부스 100여개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지원 규모는 1억 5000여만원이다. 22~23일에는 호반건설과 호반산업 구매 담당자가 현장에 나와 희망 기업과 일대일 상담회도 진행한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연초부터 건설·건축 전문 전시회를 통해 경쟁력을 갖춘 협력사와 스타트업을 지원하게 됐다”며 “앞으로 더 많은 협력사의 국내외 판로 개척을 지원하고 동반성장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2024-02-22 18면
많이 본 뉴스
  • 2024 파리 올림픽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