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조폭 비판’ 유튜버 폭행한 일당, 나흘 만에 붙잡혀

‘조폭 비판’ 유튜버 폭행한 일당, 나흘 만에 붙잡혀

신동원 기자
신동원 기자
입력 2023-10-01 00:54
업데이트 2023-10-01 00:5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경찰, A씨 등 20대 3명 경남 거창서 체포

이미지 확대
경기 안산단원경찰서.
경기 안산단원경찰서.
조직폭력배를 비판하는 내용의 방송을 진행하던 40대 유튜버를 폭행한 뒤 도주했던 일당이 범행 나흘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안산단원경찰서는 30일 특수상해 혐의로 A씨 등 20대 남성 3명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 등은 지난 26일 오후 10시 55분쯤 안산 단원구 고잔동 한 식당으로 이동하던 중 유튜버 B씨에게 갑자기 다가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너클을 착용한 상태로 B씨에게 주먹을 휘두르는 등 폭행을 한 뒤 도주한 것으로 전해졌다.

코뼈 골절 등의 부상을 당한 B씨는 병원에서 치료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범행 나흘 만인 30일 오전 3시 30분 경남 거창 한 숙박업소에서 함께 있던 A씨 등 3명을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 일당이 평소 경찰의 관리 대상에 올랐던 조직폭력배는 아니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이들의 범행 동기 등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B씨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며 조직폭력배들의 신원을 공개하고,비판하는 내용의 방송을 진행해왔다.
신동원 기자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